아라비카의 원조 아프리카 에티오피아 커피

|

 오늘은 커피얘기를 할까합니다.

커피라면 아프리카 지역에서 무수히 유명한 커피들이 있지요.아라비카, 리베리카,로부스타, 케냐AA , 과테말라,콜롬비아,자메이카 블루마운틴.....셀수없이 많은 종류의 커피가 있습니다.

그래도 아프리카 여행중에 정말 인상깊었던 커피의 나라 에티오피아 커피입다.

하늘이 무척 낮아보이지 않나요?

 

하늘 바로밑의 도시, 바람도 머뭇거리는 땅, 짙은 초록의 대지, 천국의 땅

에티오피아.....

커피라는 용어 자체가 에티오피아에서 시작된것은 정설로 받아들여집니다. 

 예전 아라비아 상인들이 에티오피아 커피를 무역하다가 그말이 시작되었다는 아라비카커피,,,,, 에티오피아 도심에는 한집 걸러 한집이 커피숍 입니다.

우리나라만큼 많죠. 그리고 길거리에도 커피를 파는 상인들도비합니다.

 

 

 

잠시 커피의 기원을 알아보자면  기원후 6~7세기에 어린 목동 칼디는 자신이 기르는 염소들이 흥분하며 날뛰는 모습을 보았고 이후 며칠간 유심히 관찰한 결과 염소들이 빨간 열매를 따먹는 것을 목격했답니다. 기심에 칼디도 그 열매를 따먹어 보고는 신경이 곤두서는 경험을 했고 이를 수도원에 알린뒤 커피가 보급 됐다고 합니다. 커피 종류중에 예가체프 시다모 하라르등 에티오피아 커피는 고급종으로 세계적으로 높은 인기를 끌고 있다고 합니다.

 

아디스아바바 도시에 있었던 커피숍 그리고 커피를 즐기고있는 아디스아바

사람들....

아디스아바바사람들은 커피를 무척 사랑하고 많이 마시더군요.

 그런데 스타벅스는 없더군요....커피빈도......ㅋㅋㅋㅋ

 

카페에서 즐겨 마셨던 카페라떼.

 

요즘은 이렇게 현대식 커피기계로 커피를 마시는 커피숍이 많지만 아직도 전통방식으로 커피를 만들어주는 커피가게가 아디스아바에는 많이 있습니다.

 

 

아디스아바바 시내 곳곳에 있었던 커피가게

 

 

 

우선 에티오피아의 커피 만드는 법은 생두를 프라이팬에 올려 숯불에 볶은 뒤에는 프라이팬의 원두를 손님들에게 커피향을 맡게 해주기도 합니다. 

그다음에 절구에 넣어 빻고, 주전자에 커피가루를 넣고 끓인고. 그리고 에스프레소처럼 작은잔에 담아 줍니다 그리고 저위 사진옆에 팝콘 보이시죠?  팝콘과 곁들여 먹는게 에티오피아의 특색있는 문화입니다. 커피가격은 한잔에 200원 정도합니다.

 

 

 

 자~ 에티오피아커피 한잔 하시죠~~! 아 생각난다~~~!

 

 

 

Trackback 0 And Comment 0
prev | 1 | ··· | 48 | 49 | 50 | 51 | 52 | 53 | 54 | 55 | 56 | next